속보란

  •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현장의 투쟁 속보란입니다.
  • 게시판의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은 삭제/이동됩니다.
휴지통 페이지: 9 | 총: 3023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/ 추천
51824 진보의 '폭망' 앞에서 신영복 선생을 생각하다 인권뉴스 285/10
51823 다중지성의 정원이 10월 4일 개강합니다! 다중지성의정 233/10
51822 오마이뉴스- 삼성계열사 백혈병 피해자 가족들 "배제없는 사죄와 배상하라" 삼성일반노조 511/11
51821 우정사업본부 비정규직 직접고용 쟁취! 처우개선 촉구 투쟁결의대회 민주post 250/8
51820 사파 노동영화 열전 제 1회 "노동자 계급 천국으로 가다"에 초대합니다. 사파기금 328/7
51819 다중지성의 정원이 10월 4일 개강합니다! 다중지성의정 225/8
51818 [FOSTA] 미 길거리 성노동자, 경찰 총에 맞아 사망 인권뉴스 220/9
51817 삼성전기에서 외아들 장동희가 백혈병으로사망했습니다 삼성일반노조 523/9
51816 9/5 삼성 규탄집회! 삼성이재용의 경영 복귀를 위한 깜짝 쇼 규탄! 삼성일반노조 497/9
51815 9월 7일부터 "노동자 눈으로 영화읽기"를 진행합니다. 원주참가단 252/9
51814 [입장]여야와 여성단체의 '비동의 강간죄'는 누구를 위한 것인가? / 휴먼연대 인권뉴스 239/9
51813 [논평] 박노자, 강준만, 진중권 등 '캐비어 좌파'들에 대하여 / 휴먼연대 인권뉴스 289/8
51812 노동자계급으로 투쟁으로 노동악법을 철폐하고 공산주의자 196/8
51811 8월 29일자로 발행된 <가자! 노동해방> 11호를 소개합니다 노해투 247/7
51810 삼성SDI 울산 언양공장에서 일하다 폐암에 걸렸습니다 삼성일반노조 778/9
1 2 3 4 5 6 7 8 9 10
이름 제목